서울 인도박물관 김해시에 유물 추가 기증
서울 인도박물관 김해시에 유물 추가 기증
  • 변은환 기자
  • 승인 2021.09.14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바신 청동 조형물 등…11월 가야테마파크 인도관서 특별전시
시바신 청동 조형물
시바신 청동 조형물

김해시(시장 허성곤)는 서울 인도박물관에서 시바신 청동 조형물을 포함한 주요 유물을 추가로 기증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6월 기증한 750여점에 이어 서울 인도박물관 대표유물이 추가로 김해시로 이관되게 됐다.

이번에 기증하기로 한 유물은 공예, 건축, 민속, 직물 등 다양한 분야로 특히 시바신 청동 조형물은 높이 2m 크기로 서울 인도박물관의 상징으로 자리매김해온 유물이다.

시바신은 파괴와 재건의 존재로 인도인들의 종교관과 신화를 내포하고 있으며 브라흐마, 비슈누와 더불어 힌두교 삼주신(三主神) 가운데 하나이다.

이관된 유물은 오는 11월 가야테마파크 인도관에서 기증특별전 형태로 전시될 예정으로 김해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인도 공예문화를 소개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김차영 시 문화예술과장은 “문화나눔의 가치를 실현한 김양식 서울 인도박물관장에게 감사드리며 서울 인도박물관의 대표 콘텐츠들에 대한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변은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