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뚜레일’ 기차타고 지리산함양 여행 오세요
‘농뚜레일’ 기차타고 지리산함양 여행 오세요
  • 신종철 기자
  • 승인 2019.05.30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도 연계 개평마을·상림공원 등 농촌체험 당일 여행코스 출시
개평마을 일두고택
개평마을 일두고택

고택과 명인이 빚어내는 전통주, 그리고 천년 숲 상림공원까지 지리산 함양의 정을 한가득 담아갈 수 있는 철도 연계 투어 프로그램이 출시됐다.

함양군에 따르면 농촌진흥청과 한국철도공사는 농촌활력화 촉진을 위해 농촌자원과 철도를 연계한 ‘농뚜레일 농촌체험 연계상품’을 함양, 강릉, 충주, 서천, 순창, 정읍, 군위 등 전국 7개 지자체에서 출시했다.

‘농뚜레일’은 논두렁, 두레, 레일 등 철도·농촌과 관련된 단어로 구성된 신조어로 ‘농촌과 철도의 연결’이 주된 의미이다.

이 중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가 개최되는 함양군에서 마련한 ‘지리산함양, 명(名)·탐(探)·정(情) 투어’ 상품을 이용하는 관광객들은 철도와 연계버스를 이용해 함양에 도착해 다양한 체험을 하게 된다.

함양에서는 종가비빔밥을 맛본 후 선비의 고장 개평마을 고택투어, 식품명인 27호인 솔송주 명인과 소줏고리에서 증류주 내리기 체험을 하고 천년의 숲 상림공원으로 이동하여 우리나라 최초의 인공 숲인 천년기념물 제154호 상림공원 산책 및 산삼주제관을 관람하는 알찬 코스를 맛보게 된다.

‘농뚜레일’은 매주 토요일 1회 운영되며, ‘레츠코레일 누리집(www.letskorail.com)’ 농뚜레일 농촌체험 연계상품 코너에서 신청할 수 있다. 신종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