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교육대 총장임용후보자 유길한·황규완 교수 선정
진주교육대 총장임용후보자 유길한·황규완 교수 선정
  • 경남미디어
  • 승인 2019.12.11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교대 총장 임용후보자로 선출된 황규완 교수(왼쪽)와 유길한 교수

경남 진주교육대학교 제8대 총장임용후보자에 유길한·황규완 교수가 선출됐다.

진주선관위는 지난 11일 진주교대 강당에서 실시한 총장임용후보자 선거에서 유길한 교수가 549표(48.8%), 황규완 교수가 264표(35.7%)를 득표했다고 밝혔다.

총 선거인수가 1828명인 이번 선거는 1차 투표에서 투표인수 과반수를 득표하지 못하면서, 2차 투표를 진행해 최다득표자 2명을 최종 후보자로 선정했다.

진주선관위에 따르면 1차 투표에서는 유길한 교수가 195표(19.5%), 황규완 교수가 74표(14.7%)로 1, 2위로 선정됐으나, 투표인수가 556명으로 과반에 못미쳐 2차 투표가 진행됐다. 총 814명이 참여한 2차 투표에서는 유길한 교수가 549표(48.8%), 황규완 교수가 264표(35.7%)로 최다득표자 2명으로 선출됐다.

유길한 교수는 학생 473표, 직원 35표, 교원 41표, 황규완 교수는 학생 188표, 직원 49표, 교원 27표를 득표했다.

진주교대는 최다득표자 2명을 교내 절차가 마무리되는 대로 교육부에 총장임용후보자로 추천할 계획이다.

유길한 교수는 미국 피츠버그 주립대학교에서 교육 행정·정책을 전공했으며, 진주교대 기획연구처장과 재정위원장을 지냈다. 황규완 교수는 부산대학교 대학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진주교대 학생처장·교수협의회장을 지냈다.

유길환 교수는 “다른 후보들보다 나이가 어림에도 불구하고 저를 선택해준 학생들과 교원들에게 감사하게 생각하고 학생이 중심이 되고 학생과 교원들의 관계개선에 노력할 것이며 차별없는 교육복지를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말했다. 강현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