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올해 농수산물 수출 6500만불 목표
하동군 올해 농수산물 수출 6500만불 목표
  • 이동을 기자
  • 승인 2020.02.13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농협장 등 유관기관장과 간담회 개최
작년 5200만 달러보다 25% 확대 목표 설정
다양한 수출 촉진 활성화 사업 추진도 논의
하동군은 윤상기 군수 주재로 지역 농협장 등 유관기관장 등이 찬석한 가운데 2020년 상반기 농수산물 수출 확대 간담회를 개최해 올해 농수산물 수출목표를 6500만 달러로 잡았다.
하동군은 윤상기 군수 주재로 지역 농협장 등 유관기관장 등이 찬석한 가운데 2020년 상반기 농수산물 수출 확대 간담회를 개최해 올해 농수산물 수출목표를 6500만 달러로 잡았다.

지난해 농수산물 수출 5200만 달러를 달성한 하동군이 올해 수출목표를 6500만 달러로 잡고 목표 달성을 위해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하동군은 지난 6일 오후 군청 대회의실에서 윤상기 군수 주재로 2020년 상반기 농수산물 수출 확대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손두기 농협 하동군지부장, 이병호 축협조합장, 정철수 산림조합장, 지역농협장, 노호종 농협연합사업단장 등 유관기관장과 수출농가·단체 및 업체 대표, 관계 공무원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군은 이날 간담회에서 올해 수출목표를 지난해 5202만 달러보다 25% 늘어난 6500만 달러로 정하고 수출 기반 확충, 수출선 다변화, 인센티브 지원 등 다양한 수출 촉진 활성화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군은 이를 위해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회, 해외시장 개척 및 판촉활동, 해외규격 인증 획득 지원, 바이어 샘플 제공비 지원 등 해외시장 개척 및 신규·유망 품목 육성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또한 농식품가공 수출전문업체 지원을 비롯해 수출농단 현대화·규모화, 새로운 수출농단 육성, 비농단 수출농가 시설 지원, 수출농산물 공동선별 지원, 수출농가 연질강화필름 지원 등 수출품 생산 확대를 위한 기반 확충에 힘쓰기로 했다.

군은 이날 수출목표 달성을 위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한데 이어 수출업체 및 관계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군정에 적극 반영하기로 했다.

윤상기 군수는 “지난해 행정과 유관기관, 수출업체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대일무역 악화, 홍콩 반중시위, 봄철 냉해, 잦은 태풍 등 어려움을 뚫고 5200만 달러를 달성했다”며 “올해도 모두가 한마음으로 행동하면 수출목표를 반드시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