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대도시형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에 선정
진주시 대도시형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에 선정
  • 임철민 시민기자
  • 승인 2020.05.28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간 국비 9억…서부권 공공스포츠 강화 기대
진주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대한체육회가 주관하는‘2020년 대도시형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사업에 선정되었다고 28일 밝혔다.
진주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대한체육회가 주관하는‘2020년 대도시형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사업에 선정되었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진주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대한체육회가 주관하는‘2020년 대도시형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사업에 선정되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시는 2015년부터 운영 중인 (사)진주스포츠클럽(초전동 진주국민센터)과 더불어 서부권 생활체육의 장으로 (가칭)서진주공공스포츠클럽이 설립되어 도내에서 유일하게 공공스포츠클럽 2개소를 운영하게 된다.

이번 공공스포츠클럽 공모사업은 지난 4월 28일 사업신청서를 제출해 1차 서류평가, 2차 경영계획 발표 평가, 3차 현장실사와 대한체육회 선정위원회 심사를 거쳤다.

시는 이번 사업 공모를 위해 진주시체육회, 진주스포츠클럽, 도체육회, 진주시교육지원청과 함께 (가칭)서진주공공스포츠클럽의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시설 사용과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공공스포츠클럽은 지역 체육시설을 거점으로 여러 계층․연령대의 회원에게 다양한 수준의 종목별 프로그램을 저렴한 비용으로 즐길 수 있도록 제공하는 국민 1인 1클럽 시대에 걸맞는 지역기반 스포츠클럽이다.

시는 향후 5년간 국비 9억 원을 지원받게 되었으며 진주시체육회관, 남가람테니스장, 신안동야구장 등에서 육상, 야구, 테니스, 요가 등 8개 종목을 운영할 계획이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우리 시는 건강한 시민, 100세 시대 부강진주를 위해 장애인 문화체육센터, 신안동 복합스포츠타운, 상봉지역 비봉체육공원 등 체육시설 인프라 확충에 힘쓰고 있다”며“아울러 고령화와 1인 가구 비율 증가라는 사회 변화에 맞춰 연령이나 계층에 상관없이 원하는 종목을 저렴한 비용으로 즐길 수 있도록 체육시설 중심의 공공스포츠클럽을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철민 시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