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농협 ‘농산물 수출활성화 토론회’ 개최
경남농협 ‘농산물 수출활성화 토론회’ 개최
  • 강정태 기자
  • 승인 2020.05.28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대비 수출 활성화 방안 모색

 

경남농협과 경남수출농협협의회는 25일 경남단감원예농협 본점에서 농산물 수출활성화를 위한 동부권역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남농협과 경남수출농협협의회는 25일 경남단감원예농협 본점에서 농산물 수출활성화를 위한 동부권역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남농협과 경남수출농협협의회는 25일 경남단감원예농협 본점에서 농산물 수출활성화를 위한 동부권역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에는 농협 지역본부, 경남수출농협협의회 임원 조합장, 경상남도 농식품유통과, aT 경남지역본부, 무역업체, 그리고 동부권역 품목별 수출선도농협 담당자 등 30여 명이 참석해 토론을 펼쳤다.

지난 7일 진주중부농협서 개최한 서부권역 토론회에는 주로 딸기 및 파프리카 수출농협 위주의 서부권역 농협이 참석했다. 이번 동부권역 토론회에는 파프리카, 단감, 화훼 중심의 수출 농협이 참석해 수출활성화를 위한 정보공유 및 토론시간을 가졌다.

전 세계적인 코로나 확산 여파로 농산물 수출 부문에 있어 해외운송과 수출국의 소비침체 및 소비패턴의 변화가 있어 향후 수출활성화를 위해 어떤 자세와 방향으로 수출 준비를 해야 할지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정명화 회장과 김정규 부본부장은 “무역업체 및 지역농협 수출담당자, 관련기관으로부터 좋은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자리였다.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다양한 기관이 상시 정보공유를 통해 협업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정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