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수돗물은 유충으로부터 안전합니다”
“진주시 수돗물은 유충으로부터 안전합니다”
  • 강정태 기자
  • 승인 2020.07.21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의회 도시환경위 시 정수장 현장점검
진주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가 21일 후반기 첫 민생 현장 탐방으로 진주시 정수장을 방문해 수돗물 생산 현장을 점검했다.
진주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가 21일 후반기 첫 민생 현장 탐방으로 진주시 정수장을 방문해 수돗물 생산 현장을 점검했다.

진주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위원장 이현욱)가 21일 후반기 첫 민생 현장 탐방으로 진주시 정수장을 방문해 수돗물 생산 현장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도시환경위의 이번 현장점검은 최근 수돗물 유충 발생 민원이 인천에서 시작하여 경기도 파주와 서울, 충북 청주까지 확대됨에 따라, 시민들의 불안을 사전에 해소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도시환경위원들은 정수장 운영관리, 침전지 및 배수지 등 수돗물 생산 현장을 점검하고 안전한 수돗물 생산을 위해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현욱 도시환경위원장은 “먹는 물의 안전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며 “수돗물 정수처리 공정 및 건물 내부 등 전반적인 청결 상태를 유지하여 시민들이 안심하고 수돗물을 먹을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현장에서 정재욱 정수과장은 “인천 입상활성탄 여과공정과 달리 우리시 정수장은 표준공정인 모래여과 정수방식으로 3단계 살균소독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하며 “1단계 취수장 전염소처리, 2단계 모래 여과지 전단 중염소처리, 3단계 정수지에 후염소처리와 공정 전반에 대한 세심한 관리로 깔따구 등 유충이 살 수 없는 구조적인 공정에 따라 수도권 정수장처럼 유충이 서식할 가능성이 전혀 없으므로 수돗물을 안심하고 마실 수 있다”고 밝혔다. 강정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