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진양교 확장 부분 차로 우선 개통
진주 진양교 확장 부분 차로 우선 개통
  • 윤덕현 시민기자
  • 승인 2020.11.06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는 진양교 교량 확장부 공사를 우선 마무리해 2일부터 우선 개통한다.
진주시는 진양교 교량 확장부 공사를 우선 마무리해 2일부터 우선 개통한다.

진주시는 진양교 교량 확장부 공사를 우선 마무리해 2일부터 우선 개통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우선 개통되는 구간은 그동안 뒤벼리 방향에서 진양교 방면으로 시외버스, 대형차량이 진입하는 경우 회전각이 확보되지 않아 (구)법원 방향에서 진입하는 차량들로 인해 상습 지․정체 현상을 앓고 있던 구간이다.

금회 공사구간이 마무리되어 개통이 되면 뒤벼리에서 진양교로 지체 없이 진입 할 수 있어, 뒤벼리~진양교 구간뿐만 아니라 상평 강변도로(무림페이퍼 방면)에서 진양교로 진입하는 차량의 정체현상까지 해결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양교 차선 개선공사는 올해 1월 착공하여 오는 12월 완료 예정이며 총사업비 38억원, 가‧감속차로 폭 4~30m, 길이 40m 규모로 교량을 확장하였다.

다만, 교량 하부의 기타 공정(하상정리 등)이 완료되지 않아 12월까지 진양교 하부 강변 자전거도로(산책로) 진입은 공사 기간 중 통행이 제한된다.

진주시 관계자는 “공사기간 동안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인해 조기에 차량통행이 가능하게 됐다”며, “이번 진양교 확장 차로 개통으로 차량 소통이 원활해져 시민들의 일상생활이 더 편리해 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덕현 시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