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지속협 전국 자전거 라이딩 배틀 ‘최우수’
진주 지속협 전국 자전거 라이딩 배틀 ‘최우수’
  • 박기태 시민기자
  • 승인 2020.11.20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전거 출‧퇴근 행사 등 기후위기 대응 노력
“시민참여 온실 감축 프로그램 운영할 계획”
진주 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16일 오후 전주시 팔복예술공장에서 열린 전국 자전거 라이딩 배틀 시상식에서 최우수를 수상했다.
진주 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16일 오후 전주시 팔복예술공장에서 열린 전국 자전거 라이딩 배틀 시상식에서 최우수를 수상했다.

진주시는 진주 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16일 오후 2시 전북 전주시 팔복예술공장에서 열린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주관 ‘전국 자전거 라이딩 배틀 시상식’에서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 온실가스감축 부문 최우수도시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날 시상식에서 전국 개인우수상 출‧퇴근 부문에는 이문주 씨(진주, 2위), 전국 우수팀 부문에는 바람소리팀(진주, 2위)이 수상하는 등 아름다운 자전거 도시 진주의 명성을 드높였다.

앞서 진주 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와 함께 기후위기에 대응하는 시민실천 활동의 하나로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 행사를 지난 9월 22일부터 10월 19일까지 개최했다. 자전거 출‧퇴근 챌린지는 시민 스스로 자전거를 타고 출‧퇴근을 하며 생태 교통을 알리는 행사이다.

또한, 푸른 하늘의 날(9월 7일)과 세계 차 없는 날(9월 22일)을 기념하여 지난 9월 1일부터 10월 31일 까지 2개월 간 진주시민을 대상으로 ‘진주시민 출퇴근 함께하기’ 캠페인도 함께 추진했다.

김철호 진주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 회장은 “다양한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시민참여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자전거와 보행자 그룹의 연계와 생태교통 인프라 확대를 위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알려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속협은 시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진주시 정책을 평가하고 자문하는 민·관 협력 기구로 2019년 1월 환경, 사회, 경제, 문화 등 분야별 전문가 및 시민 50명의 위원으로 발족해 마을 경로당 쿨루프 시범사업,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환경실천 생활화를 위한 홍보와 체험행사, 숲 해설가를 동반한 100명의 시민과 비봉산 걷기, 미세먼지 줄이기 인식전환 캠페인, 지속가능 문화한마당, 진주시 문화재와 함께하는 지속가능 동행, 시민 100명과 함께하는 원탁토론회 개최, 시민과 함께 열고 참여하는 벼룩시장 등 다양한 민관협력행사를 추진해왔다. 박기태 시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