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경남도 환경개선 비용 지원
“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경남도 환경개선 비용 지원
  • 정웅교 기자
  • 승인 2021.04.08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전용시설, 사무공간, 작업공간 등 환경개선
1개 업체당 최대 500만 원, 20개소 1억 원 지원
도내 9개 여성새로일하기센터로 신청하면 돼

경남도(도지사 김경수)는 도내 중소기업의 여성근로자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9개소 여성새로일하기센터(이하 새일센터)를 통해 ‘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환경개선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지원대상은 △상시근로자 수 5인~300인 미만으로서 최근 새일센터를 통한 취업자(인턴 연계자 포함)가 1년간 2명 이상 또는 최근 2년간 3명 이상인 채용업체 △새일센터를 통해 창업한 업체(창업 후 1년 이내) △여성가족부로부터 가족친화인증을 받은 중소기업 △5인~300인 미만 여성친화일촌기업이다. *여성친화일촌기업 : 새일센터와 경력단절여성 채용을 약정한 업체

도는 대상기업에 여성전용화장실, 샤워실, 탈의실, 수유실, 여성휴게실 등 여성전용 시설 환경개선 비용과 부수적으로 필요한 물품 구입 비용을 지원한다. 상용근로자 중 여성 근로자의 비율이 50% 이상인 경우, 여성 사무공간과 작업공간도 개선이 가능하다.

1개 사업장 당 최대 500만 원 한도로 총 사업비의 70%까지 지원하며, 20개 사업장에 총 1억 원을 지원한다.

지난달부터 9개 새일센터별로 기업체 모집이 진행 중이거나 모집할 예정이다. 지원 자격 및 신청기간 등 자세한 사항은 각 새일센터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새일센터 대표번호 1544-1199)로도 문의할 수 있다. 지원대상은 새일센터 접수 후 현장심사와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선발된다.

한미영 경남도 여성정책과장은 “도내 여성들이 일하기 좋은 기업 환경과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기업환경개선사업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정웅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