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개천예술제 전국 순회 경연대회 연다
진주개천예술제 전국 순회 경연대회 연다
  • 강정태 기자
  • 승인 2019.07.22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마산 등 찾아가는 예술경연대회 선 보여
올해는 문화예술 가미된 풍물시장 운영 기대
해외 유네스코 창의도시 문화예술 교류 추진

올해 10월 개최되는 제69회 개천예술제는 찾아가는 전국 순회 예술경연대회를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다. 일부 대회의 예선전을 마산, 순천 등 타 지역에서 개최해 순수 문화예술을 널리 펼치고자 한 창제 이념을 실천하겠다는 의미이다.

올해 제69회 개천예술제 제전위원회가 22일 오후 시청 문화강좌실에서 임원선출과 총회를 개최했다. 임원은 위원장에 주강홍 한국예총진주지회장, 부위원장에 허정림 진주시의회 기획문화위원장, 이우상 경남관광박람회 조직위원장, 배우근 경남 언론포럼 이사 등이 선출됐다.
올해 제69회 개천예술제 제전위원회가 22일 오후 시청 문화강좌실에서 임원선출과 총회를 개최했다. 임원은 위원장에 주강홍 한국예총진주지회장, 부위원장에 허정림 진주시의회 기획문화위원장, 이우상 경남관광박람회 조직위원장, 배우근 경남 언론포럼 이사 등이 선출됐다.

이를 위해 진주시는 22일 오후 3시 30분 시청 문화강좌실에서 제69회 개천예술제 제전위원회 위촉식과 총회를 열고 본격적인 개천예술제 준비에 돌입했다.

총회에서는 제전위원회 임원선출과 제69회 개천예술제 행사계획과 예산안을 주요안건으로 다루었다. 임원은 위원장에 주강홍 한국예총진주지회장, 부위원장에 허정림 진주시의회 기획문화위원장, 이우상 경남관광박람회 조직위원장, 배우근 경남 언론포럼 이사, 감사에는 김대성 진주YMCA 이사, 김주상 진주예총 감사, 前진주시청 공무원 한순기씨가 각각 선출됐다.

제전위원회는 다양한 연령층의 관람객들이 축제에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행사계획을 수립하고 예산안을 편성했으며 새롭고 특색 있는 문화예술축제를 펼칠 계획이다.

위촉식에서 조규일 진주시장은 “1949년 시작되어 올해로 69회째를 맞는 개천예술제가 많은 변화를 꾀하고 있다”라며“특히 다양한 변화를 주고자 노력하고 있는 만큼 올해 개천예술제가 더욱 빛나고 문화예술의 향기가 진주를 휘감아 돌게 해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제69회를 맞이하는 개천예술제는 10월 3일 진주성 임진대첩계사순의단 앞 특설무대에서 서제를 시작으로 축제의 문을 연다.‘펴자’,‘나누자’,‘안아보자’개천예술제 슬로건 아래 10월 10일까지 개제식, 가장행렬, 종야축제, 뮤지컬 '촉석산성 아리아', 문화예술경연, 진주성 체험행사, 각종 전시와 축하 행사는 물론 불꽃놀이 등 총 10개 부문 63개 행사가 8일간 다채롭게 펼쳐진다.

◆개천예술제의 장 널리 펼친다.

올해 개천예술제는 지난 69년간 시도하지 않았던 전국 순회 예술경연대회를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신인 예술인의 등용문인 예술경연대회 중 2019년 남가람 가요제 예선을 8월 24일 마산에서 개최하며 전국 휘호대회 예선을 9월 28 전남 순천에서 개최할 계획이다. 이처럼 개천예술제의 예술경연 부문에 능동적인 요소가 가미됨에 따라 순수 문화예술을 널리 펼치고자 한 창제 이념 실천을 위한 변화노력을 꾀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전국 국악경연대회 시상 훈격을 교육부 장관상으로 격상해 경연대회의 품격을 한층 제고하고 경연 평가시스템에 전자 집계시스템을 도입해 경연평가의 투명성과 객관성을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순수 문화예술, 세계인과 함께 나눈다.

제14회 전국 가장행렬 경진대회는 올해 20여 개 팀 2500여명이 참여할 계획이며 해외 유네스코 창의도시 가장행렬 팀과 함께 다양한 퍼포먼스를 연출하여 축제장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이번 가장행렬에는 제5회 개천예술제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했던 '제주 오현고등학교' 관현악단이 참여해 개천예술제가 품은 오랜 역사성과 전통을 많은 관광객들이 함께 나눌 예정이다.

또한 지난 6월 개천예술제 가장행렬 팀인“진주성 취타대”가 베를린 문화 카니발에 참여한 것을 계기로 오는 8월 '진주시,한국예총진주지회,주독일한국문화원'간의 MOU를 체결하여 본격적인 해외 문화예술 교류에 나설 예정이다.

◆문화예술 공연 가득한 개천예술제, 시민을 보듬는다.

진주대첩을 주제로 한 뮤지컬 “촉석산성 아리아”는 10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진주성 특설무대에서 펼쳐지고 3일 저녁에는 진주대첩을 주제로 하는 야간 가장행렬이 역사·예술 퍼레이드로 승화되어 시민과 함께하는 어울림 마당을 연출한다.

올해 개천예술제 축제장은 키즈-존, 목공예(목각 우쿨렐레 만들기), 미술체험 (물레로 도자기 만들기) 등의 체험부스를 설치해 어린이와 부모들이 함께 할 수 있는 어울림 풍물 시장을 연출한다. 또한 문화예술도시로서의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한 버스킹 공연, 작은 문화공연, 휘호시연, 풍물 한마당 등을 연출하여 색다른 분위기로 관광객을 맞이하게 된다.

◆ 많은 관광객이 붐비는 축제장, 안전하고 편리하게

또한, 안전하고 편리한 축제장 운영을 위해 행사장 보험가입, 안전 점검 강화, 수유실과 안내부스 확대, 풍물시장 운영위원회 별도 운영 및 시장 상시 순찰, 축제장 안전 조명 설치 확대 등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한다는 계획이다.

강정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