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진주·김해 강소연구개발특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시로 최종 확정
창원·진주·김해 강소연구개발특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시로 최종 확정
  • 강정태 기자
  • 승인 2019.08.08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 1조4000억·고용 7000명 유발효과
진주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현황.
진주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현황.

창원․진주․김해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시로 최종 확정됐다.

7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홈페이지에 경남 창원, 진주, 김해를 비롯해 경기 안산, 경북 포항, 충북 청주 전국 6곳의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고시문을 게재했다고 밝혔다.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은 지난 6월 19일 연구개발특구위원회에서 심의․의결했으며, 지정 고시(안)은 7월 9일부터 30일까지 20일간 행정예고를 거쳐 의견을 수렴한 바 있다.

고시문에는 ▲특구의 명칭‧위치 및 면적 ▲ 특구지정 목적 ▲구역 위치‧경계, 지적 및 임야를 표시한 지형도(1/5,000) ▲구역 안 토지의 지번‧지목현황을 포함하고 있다.

도내 강소연구개발특구 3곳 현황표.
도내 강소연구개발특구 3곳 현황표.

경남도도 강소특구 지정 전산파일을 시․군․구 토지정보과 등에 배포해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해당 시군 관련부서와 읍․면․동에서도 강소특구 지정 주요내용과 토지의 지목․지번현황 및 지형도면을 비치해 일반인이 열람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경남도는 2024년까지 강소특구를 통해 270여개 기업 유치, 1099명 고용 창출, 901억 원 매출 증대 등의 직․간접 경제적 파급효과를 기대하고 있으며 향후 생산유발효과 1조 4446억 원, 고용유발효과 7123명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강정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