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립미술관 야외광장에 아름다운 ‘물결’ 넘실된다
경남도립미술관 야외광장에 아름다운 ‘물결’ 넘실된다
  • 강정태 기자
  • 승인 2019.08.23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립미술관 2019년 야외프로젝트 ‘마당:놀_이’ 전시

젊은 건축가 장수현의 작품 ‘물결(Ripple)’
8월 13일 전시개막…12월 4일까지 전시 진행

특수 필름으로 덮은 아크릴 튜브를 몇천개의 픽셀로 제작
관람객이 직접 건드릴 때마다 파동을 만드는 참여형 작품
장수현_물결(Ripple) 아크릴튜브_이색성필름_스틸_7.6mx17.8mx3.8m_2019
장수현_물결(Ripple) 아크릴튜브_이색성필름_스틸_7.6mx17.8mx3.8m_2019

경상남도 도립미술관(관장 김종원)이 2019년 야외프로젝트 ‘마당:놀_이’전을 개최한다. 이 전시는 8월 13일부터 12월 4일까지 도립미술관 야외 광장에서 진행하며, 건축가 장수현의 작품 1점을 선보인다.

‘마당:놀_이’는 우리 고유의 민속놀이로 농경사회에서 삶의 해학과 풍자가 이루어지던 장(場)이었으며, 농한기 때는 마을 주민들이 모여 놀이 문화를 통해 연대의식을 고취하는 역할을 했다. 마당놀이가 가진 특성을 바탕으로 그 의미를 현대적으로 해석하여 미술관 앞마당에 재현하는 야외 설치 작품으로 기획했다.

2018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추진하는 야외프로젝트는 미술관 앞 광장을 활성화하여 관람객에게 다양한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전시이며, 미술관의 건축적 한계와 공간적 의미를 보완하여 보다 많은 관람객이 쉽고 편하게 미술관을 느끼고 공감할 수 있도록 설치된 대형 작품 프로젝트이다.

이번 전시는 개막식 행사를 생략하고 개막일인 지난 13일 오후 3시에 아티스트 토크를 진행했다. 강정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