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상의 총선 후보자들에 지역발전 공약 제안
진주상의 총선 후보자들에 지역발전 공약 제안
  • 강정태 기자
  • 승인 2020.03.24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 비롯한 서부경남 재도약을 위한 정책제시
진주상공회의소 전경.
진주상공회의소 전경.

진주상공회의소(회장 금대호)는 진주와 서부경남 발전을 위해 오는 4월 15일 치르는 21대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후보자들에게 6개의 지역발전 정책 과제를 제안했다고 24일 밝혔다.

진주상의는 지역 경제계를 대표해 각 분야 전문가와 해당 기업 등의 의견을 모아 서부경남 경제 미래성장 전략과 지역기업 활력 제고 정책을 정리해 21대 총선 정책공약화 건의에 담았다.

먼저 지역경제 재도약을 위한 현안 과제로 △남부내륙고속철도 조기착공 및 노선 원안 유지 △제2관문공항 유치 △혁신도시 시즌2-공공기관 진주 추가이전 등을 제시했다.

또한, 급속한 시대환경 변화에 따른 맞춤형 연구로 도시경쟁력을 강화하고 경남서부권 중심도시에 걸맞은 싱크탱크를 수행할 수 있는 ‘진주연구원 개설’의 필요성도 제안했다.

이외에도 지역민과 기업의 편의성 향상을 위한 △경남서부출입국 관리사무소 개설 △법인인감증명서 발급용 무인 민원 발급기 확대 등도 정책공약화 건의에 담았다.

금대호 진주상공회의소 회장은 “주요 정당과 후보들이 채택하는 공약은 우리지역 미래를 변화시키는 힘이 있는 만큼 서부경남의 경제를 위해 실용적이고 혁신적인 정책과제를 제안했다.”며 “이번 제안이 공약에 반영되고 실천되어 지역발전의 밑거름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강정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