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민 87% 간선급행버스체계 도입 찬성
창원시민 87% 간선급행버스체계 도입 찬성
  • 차솔 기자
  • 승인 2020.09.11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부로부터 S-BRT 선정된 사실도 69% 인지
창원광장 처리방안엔 확장 50% - 유지 43% 팽팽
경남도 개발계획 고시 후 실시설계용역 착수
창원시가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4일까지 4주간 시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하여 시행한 신교통수단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도입에 따른 시민 의식조사를 완료했다.
창원시가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4일까지 4주간 시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하여 시행한 신교통수단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도입에 따른 시민 의식조사를 완료했다.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4일까지 4주간 시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하여 시행한 신교통수단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도입에 따른 시민 의식조사를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설문은 창원시 BRT 도입에 관한 시민들의 인지도 조사와 도입 찬반, 창원광장과 자전거 전용도로의 처리방안 그리고 자유의견 제출로 이뤄졌으며, 시민들의 소중한 의견을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시행됐다.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총 1668명이 응답하였으며, 직장인이 69%로 가장 많았고 연령대는 30~40대가 56%로 가장 많았다.

BRT 정보 인지도 조사에서는 85%가 BRT에 대해서 알고 있다고 응답했으며, 창원시가 국토교통부로부터 S-BRT에 선정된 사실을 69%가 알고 있다고 답했다.

BRT 도입 찬반 여론은 87%가 찬성을 하였으며, 그중 82%가 고급화된 BRT 시설을 도입하기를 원하는 것으로 나타나 설문자의 대다수가 BRT의 도입을 긍정적으로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창원시가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4일까지 4주간 시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하여 시행한 신교통수단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도입에 따른 시민 의식조사를 완료했다.

이번 설문조사의 또 하나의 관심사인 창원광장의 처리방안에 대해서는 현 통행체계를 변경하여 시청쪽 광장을 확장하고 광장 남쪽으로 양방향 통행하는 안이 50%로 현재의 통행체계를 유지하는 안(43%)보다 많이 나타났고, 기타 의견으로는 광장을 관통하는 방안이나 고가 및 지하로 통행하는 방법들이 제시되었다.

현재 서부경찰서 ~ 가음정사거리 구간 약 2.8km에 설치되어 있는 자전거 전용도로의 처리방안은 BRT 구축 시 차로감소에 따른 교통정체 등의 문제로 철거를 하고 한 개 차로를 추가 확보하는 방안이 71%로 나타났고, BRT가 도입된다면 BRT를 주 교통수단으로 전환하겠다는 답변이 75%로 나타났다.

기타 자유의견으로는 BRT 노선연장(내서, 북면, 진해지역 등), 연계교통체계 구축(자전거), 교통약자를 고려한 설계, 공사 중 교통체증 최소화 방안 마련, 장기적으로 트램 도입 검토 등이 나왔다.

제종남 창원시 신교통추진단장은 “창원시의 대중교통 혁신과 도시이미지 제고를 위한 BRT 도입 사업에 많은 시민들이 공감해줘 사업을 추진하는 데 큰 힘이 된다”며 “제시된 기타 의견과 우려하는 부분까지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최고의 신교통수단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창원시는 지난 4월 말 창원시 BRT 구축사업에 대한 개발계획 수립을 경남도에 요청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경남도는 전문가 자문회의와 각 관계기관의 의견을 종합하여 보완요청을 해 왔고, 창원시는 이번 설문조사내용과 BRT 체계시설(차량, 주행로, 정류장, 교차로 등) 및 안전대책을 보완하여 9월 중순경 개발계획 수립을 재요청한다는 계획이다.

경남도에서 BRT 개발계획 확정 및 고시가 되면, 올해 하반기에는 1차 사업구간인 원이대로 S-BRT(도계광장~가음정사거리, L=9.3km)사업의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착수와 교통안전심의 절차를 진행하여 2022년 하반기에는 공사를 착공할 예정이다. 차솔 기자

창원시가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4일까지 4주간 시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하여 시행한 신교통수단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도입에 따른 시민 의식조사를 완료했다.
창원시가 지난 8월 10일부터 9월 4일까지 4주간 시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하여 시행한 신교통수단인 간선급행버스체계(BRT) 도입에 따른 시민 의식조사를 완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